본문으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바닥글 바로가기

꺼진 전원도 다시 보자!
원인별 화재 예방 ① - 전기 화재

눈 깜짝할 새 벌어지는 만큼 갑작스럽고도 위험한 전기 화재, 알고 보면 그 예방법은 매우 간단하다. 지금부터 재미있는 OX 퀴즈로 그 예방법을 알아보자.

Q 전기장판은 착착 접어서 보관하는 게 좋다.
정답 : X

전기장판을 접으면 내부 열선의 코일이 약해지거나 끊어져 화재로 이어질 위험이 상당히 커진다. 따라서 돌돌 말아 보관하는 게 안전하다.
참고로, 이용 시 온도조절기를 밟거나 이불로 덮어두는 건 금물이다. 충격과 열기는 센서를 고장 내며, 나아가 스파크를 일으킬 수 있다. 또, 라텍스 제품과 함께 쓰지 않도록 한다. 불이 붙으면 금세 연소하는 데다 유독가스를 발생시킨다.

Q 반려동물이 전기레인지를 직접 켜서 발생한 화재 사고가 있다.
정답 : O

지난 2018년 12월 발생한 대전 주택 화재는 소방서 추산 약 500만 원의 손실을 냈다. 한 세대에서 기르던 고양이가 주방의 터치식 전기레인지를 작동시켜 발생한 화재로, 내부 19㎡가 검게 탔으며 인근 주민 20명이 대피해야 했다. 비단 동물뿐만 아니라 어린이 등 노약자가 실수로 전원을 켰다가 사고가 날 수 있으니 평소엔 플러그를 뽑아두고, 전기레인지 근처에 가연물이나 인화물을 두지 않는다.

Q 스마트폰 충전기는 굳이 비싼 정품을 이용할 필요가 없다.
정답 : X

정품이 비싼 데는 이유가 있는 법이다. 가격이 낮은 비정품 스마트폰 충전기는 비용 절감을 위해 저품질 축전기와 회로 보호기를 사용하기에 누전을 일으킬 가능성이 높다. 이로 인한 화재, 폭발, 감전 등의 사고는 한 해 평균 100건 이상에 달한다. 따라서 콘센트에 꽂는 전기 제품은 정품을 이용하며, 멀티탭을 사용할 땐, 허용 전력량의 80%를 넘지 않게 주의한다.

Q 비닐 피복이 벗겨진 전선에 불이 붙었을 땐, 3분 안에 물을 뿌려서 끈다.
정답 : X

먼저, 비닐보다 고무 재질의 전선을 이용하길 추천한다. 백열전등, 전열난로 등 고열이 발생하는 기구에도 안전하며 화재의 우려가 적다. 전기로 인해 불이 났을 때 물을 뿌리는 건 절대 해선 안 되는 행동이다. 물이 곧 도체로 작용해 감전, 화재 등으로 이어질 수 있으니 발화 시점으로부터 3분 안에 전기 화재(C급) 적응성이 있는 소화기를 뿌려 진압한다.

Q 김치냉장고 등 가전제품은 벽과 10cm 이상 거리를 두고 설치한다.
정답 : O

지난 2017년 전국적으로 한 해 동안 접수된 김치냉장고 화재는 무려 233건에 달한다. 김치냉장고는 팬을 이용한 ‘직접냉각’ 방식을 사용하는데 여기에 먼지가 많이 쌓이면 화재의 주범으로 작용한다. 쌓인 먼지로 냉각효과가 떨어지면 과도하게 팬이 돌고, 모터가 과열할 수 있기 때문이다. 냉장고, 전자레인지 등 항상 주변에 놓고 쓰는 가전제품은 벽과 10cm 이상 띄워 과열을 방지하고, 정기 점검과 내부 청소로 안전 점검을 시행해야 예상치 못한 사고를 막을 수 있다.

글. 소방안전플러스 편집실

top